보도자료

▲ 24일(화) 현대리바트 및 서울국제조각페스타2021과 공모전 MOU 체결

▲ 공공미술 참여 경험있다면 누구나 가능, 9월 27일 ~ 30일(4일간) 신청

▲ 최종 4개 작품, 현대건설 힐스테이트 아파트에 미술작품 설치 예정

▲ 역량있는 국내 예술가 지속 발굴해, 아파트 상품 가치 향상시킬 것



현대건설이 국내 예술가들을 대상으로 ‘H 퍼블릭 아트 어워드 2021’ 공모전을 개최한다.


현대건설은 24일(화) 현대리바트 및 *서울국제조각페스타2021 운영위원회와 손잡고 공모전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서울국제조각페스타2021 : 사단법인 한국조각가협회가 주최하는 대한민국 최대 규모의 전문 조각 전시 행사로 2011년 이래 올해로 10회째를 맞이하고 있다. 


H 퍼블릭 아트어워드 2021 협약식 체결사진

[ H 퍼블릭 아트어워드 2021 협약식 체결사진 ]


이 공모전의 목적은 역량있는 국내 미술가를 발굴하고, 공동주택 내 공공미술 설치 참여기회를 확대하여 아파트의 상품 가치를 더욱 향상시키는데 있다. 현대리바트와 공동 주관으로 시행되는 이 공모전은 공공미술 설치 1회 이상 참여한 작가(개인 또는 팀)라면 누구나 신청가능하다. 인터넷 홈페이지(www.h-publicart.com)를 통해 공모 내용을 확인할 수 있으며, 신청기간은 9월 27일 ~ 30일(4일간)이다.


공모전을 통해 선정된 12명의 작가의 작품은 서울국제조각페스타2021 특별전(예술의 전당, 한가람 미술관)에 11월 30일 ~ 12월 7일 동안(8일간) 공개 전시된다. 이 전시 기간에 현대건설과 현대리바트 및 서울국제조각페스타 관계자들의 최종심사가 진행되며 최종 선발된 4개 작품은 현대건설 아파트에 설치될 예정이다. 설치 예정 현장은 ‘힐스테이트 레이크 송도 3차’, ‘힐스테이트 홍은 포레스트’, ‘힐스테이트 부평’, ‘대전 갑천1 트리플시티 힐스테이트’다. 


앤서니 브라운의 ‘우리아빠 놀이터’ (디에이치 자이개포) 전경사진

[ 앤서니 브라운의 ‘우리아빠 놀이터’ (디에이치 자이개포) 전경사진 ]


카럴 마르턴스의 ‘공간 디자인’ (디에이치 라클라스) 전경사진

[ 카럴 마르턴스의 ‘공간 디자인’ (디에이치 라클라스) 전경사진 ]


현대건설은 국내외 유명 예술가들과의 협업을 통해 다양한 작품을 아파트에 제안하고 있다. 영국 동화작가 앤서니 브라운(Anthony Browne)의 세계 최초 '우리 아빠(My Dad)' 놀이터, 네덜란드 카럴 마르턴스(Karel Martins)의 공간 디자인 그리고 서울대학교 박제성 교수의 ‘미디어 게이트’ 등이 대표적이다. 최근에는 업계 최초로 찾아가는 미술 서비스 ‘디오리지널 홈갤러리’를 ‘힐스테이트 판교 엘포레 및 디에이치 자이개포’ 등 적용해 좋은 평가를 받았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이번 공모전을 통해 수준 높은 국내 예술작가들의 작품을 도입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했다“며, ”하이앤드 브랜드를 선택한 고객들에게 격이 다른 경험을 제공할 수 있도록 지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H 퍼블릭 아트 어워드 2021’의 자세한 내용은 인터넷 홈페이지(www.h-publicart.com)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